리멤버 앱을 설치하고 오늘 가장 인기있는 글을 받아보세요
오늘 가장 인기있는 회사생활 소식을 받아보는 방법!
🍷프롤로그
와인에 홀린 팔색조, 꿈의 와인 매장을 만들다?!
베스트글
매주 월, 목 업데이트
전체보기
글쓰기
회원님, 지금 회사에서 어떤 고민이 있으신가요?
새글피드
연차소진 중 이중취업 가능 여부
퇴사를 통보하고 연차소진중에 있습니다. 이와중에 다른 곳(동종업계, 같은 업무)에 오퍼를 받아 가게되는데 입사 시점이 문제입니다. 연차가 약간 남았으면 다 소진하고 정식 퇴사일 이후에 이직을 하면 되겠으나, 연차가 30일 이상 남아서 바로 이직이 어렵습니다. 그리고 새로운 회사에서는 최대한 빠른 시일내에 출근을 요청하고 있습니다. 저도 집에만 있으니 출근하는 것에 문제는 없구요. (현재 회사에서는 미소진 연차를 수당으로 지급하는 정책이 없습니다) 새로운 회사에서 바로 시작되어야 할 업무로 인해 출근이 필요해 보입니다. 이럴때는 어떻게 할 수 있나요? 해결방안은 새로운 회사에서 제시해줘야 할건데, 가능한 방법이 있는지 궁금해서 올려봅니다. ((추가 합니다)) 많은 의견 감사드립니다. 의견중에 연차수당으로 받으라는 분이 많은데, 잔여연차 보상 제도가 없는 회사입니다. (국내법에 잔여연차는 금전보상하도록 되어 있나요?) 그래서 다 소진하지 않고 퇴사하면 역으로 남은 연차기간의 급여를 못받는거죠. 회사 좋은일이고 당연히 받아야하는 연차라 고민을 말씀드린 거에요.
면접중
3일 전
조회수
8,082
좋아요
15
댓글
49
한국투자부동산신탁 채용 관련
경력직 공고가 계속 올라오는데 정작 지원하고 떨어졌다는 연락도 못받고있습니다.. 원래 여기 따로 연락 안주나요? 재직자 분들이나 알고 계신 분들 알려주세요..
닉넴뭘로할까요오
3일 전
조회수
1,294
좋아요
1
댓글
1
에이전시 영업
안녕하세요. 지인이랑 같이 기업이나 VIP에 특화된 에이전시를 시작했습니다. 박람회나 팝업,기업행사에 도슨트 파견하고, 세미나 컨퍼런스 등에서 사회나 진행자 파견, 기타 기업 홍보모델이나 보도 촬영 모델 파견하는 사업입니다. 지인이 이 업계에서 오래 일하면서 좋은 인적 인프라를 갖고 있는게 장점이 될 것 같습니다. 리포트 작성도 가능하구요. 아시는 분들은 잘 아실테지만 인하우스에서 에이전시를 직접 컨택하기 보다는 대행사를 거치는 경우가 많은데, 거래처라 하죠 영업을 어떻게 뚫을지가 고민이네요. 오프라인 행사 전문으로 하는 대행사들에 회사 소개서 많이 돌리는게 답일까요..?
에르메스0
3일 전
조회수
196
좋아요
0
댓글
1
구매팀 대금지급조건 문의
안녕하세요. IT영업 종사자입니다. 주로 ITO(용역 및 통합유지보수 포함), SI 등 종합적으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대략 IT쪽만 매출액이 약 800억 정도됩니다. 갑-당사 대금지급조건은 세금계산서 발행 후 30일(대략 익월 말)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구매팀에서는 당사-협력사에게 세금계산서 발행 후 60일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혹시 법적으로 이렇게 진행해도 문제가 없나요? 협력사에게는 계속 쪼이는데, 구매팀에서는 본인들은 일방적으로 통보하고 있어가지고 궁금합니다!
저녁은옥수수
3일 전
조회수
759
좋아요
0
댓글
6
디에스자산운용 어떤가요?
?
SM R
3일 전
조회수
1,839
좋아요
2
댓글
5
회사에서 짤릴 조짐이 보입니다.
지금회사에서 6개월차인데 데드라인을 못지켰다는 사유로 같이 일할수없다는 언질을 받은 상태입니다. 경제적 문제 때문에 최대한 받을 수 있는 만큼 받고 나왔으면 하는데 어느정도까지 딜을 할 수 있을까요. 글에 대해 추가로 궁금한 사항 있으면 댓글로 남겨주세요. 추후 확안하겠습니다. 마리 감사합니다.
어피치담금주
3일 전
조회수
1,824
좋아요
2
댓글
8
투표 서울 3200 VS 충주제천 4100
서울근무(강북) 인사총무 초봉 3200만원 (추정) 중소기업 음식원료업 밀가루 과일등 (관련업계 1~3위권) 제천근무 관리팀(인사총무일듯) 4100만원 성과제외 (공고에 나와있음) 중견기업 자동차제조업 (여러 계열사 중 1곳) 기숙사 있는데 2인 1실이라 자취해야할듯(셔틀버스 있음) --------------------------------------- 현 거주지 수원 / 만약 서울로 근무한다면 집 구해야할듯 나이 30초 애인없음 서울에서 근무하면 장점 : 수도권에서 살아왔기에 익숙하다, 친구, 가족이 있다 주변에 인프라가 좋다. 단점 : 급여가 너무적다, 자취시 돈이 너무많이 든다 이연봉(3200)으로 3년 이상은 다녀야한다 제천에서 근무하면 장점 : 내가원하는 제조업 근무, 나름 높은 연봉 인지도 있는 규모있는 회사, 돈은 잘모을것 같다 이직할때에도 여기서 근무하다가 넘어가는게 더 유리하긴 할 것 같다. 단점 : 충주제천이라는 격오지? 느낌(충주제천분들께는 죄송해요), 연애(하기나름이겠지만)하기가 힘들다 인프라가 서울보다 많이 미흡하고 친구, 가족과 떨어져 지내야한다.
우주여행
3일 전
조회수
1,164
좋아요
2
댓글
12
회계사무소 물경력자 이직고민
안녕하세요~~~ 회계사무실 8년차근무 30초반생(연봉 3천후반대)입니다. 현 직장은 오래되었다보니 업무 불편함없고 (사람들도 좋아요) 리스크 없고 연차자유롭고 할 일하면 터치없고 칼퇴가능 등 좋지만 단점은 회계업무에 있어서도, 회사도 앞으로 크게 비전이 없다는 점입니다. 우물안 개구리가 되는 것 같아........ 자체기장하는 중소기업?정도 회계팀을 생각중인데 경력기술서 앞에서 고민이 많아지네요. 더 늦기전에 이직해야할지 고민인데 어떻게 보시나요?ㅠㅠ - 고졸/자격증 전산세무1급까지, 재경관리사 취득 - 전표입력 및 기장업무/재무제표 작성/부가세 및 원천세 신고/ 법인세 결산조정 및 세무신고/ 100억대 외감법인 감사대응 등 냉철한 판단과 도움 부탁드리며, 어떠한 의견이라도 좋으니 남겨주세요!
지니니22
3일 전
조회수
612
좋아요
0
댓글
5
이직 연봉협상 관련하여
경력직 이직으로 면접 본곳은 원천징수 기준으로 연봉협상이 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1차 면접시에 기존 연봉대비 약 10% 가량을 업한 희망연봉을 이야기하였는데 면접시 답변에 집중하느라 깊게 생각하지 못한 잘못도 있으나 면접 이후 다시끔 생각정리해보니 공고에 기재된 내용 + a의 업무를 수행하는 역할로 채용 고려 하는것으로 이해 하였습니다. 고로 2차 면접시에 처음 불렀던 희망연봉대비 다소 플러스하여 이야기를 하고자 하는데 이러한 부분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여러 의견을 듣고싶어 게시글 올리게 되었습니다.
기모치이
3일 전
조회수
466
좋아요
1
댓글
1
팀원들이 저 빼고 밥먹으러 가네요.. 왕따인가요..
안녕하세요.. 힘들게 일하는 40대 가장입니다.. 저희는 4명이 팀입니다. 한 분은 점심을 원래 안드시고, 3명이서 밥을 먹는데.. 두 분이 오늘은 자기들끼리 먹는다고 혼자 먹으라고 하네요.. 그냥 두명이서 먹고싶은거겠죠? 아니면, 눈치껏 앞으로 피해서 밥을 먹을까요..? 힘든 요즘이네요..
qkqh
3일 전
조회수
1,697
좋아요
6
댓글
15
최종면접일과 해외출장이 겹치면 어떡하나요?
대기업 면접이고 최종이라 임원 대표이사 면접이다보니 일정 조정은 어려울텐데.. 해외출장 중요 컨퍼런스 때문에 한달 전에 이미 잡혀있는 게 있는 경우 현직장에 출장 조정 익스큐즈가 어려운 경우 도저히 방법이 없을까요?
퇴사하자라
3일 전
조회수
7,341
좋아요
13
댓글
28
LS이모빌리티솔루션 관련 질문
안녕하세요 배터리 업계에서 일하는데 잡오퍼가 왔습니다! 해당회사는 LS자회사로 ev용 릴레이를 취급하던데 혹시 연봉이나 복지에 대해 아시는 분 계신가요?
세방전지
3일 전
조회수
554
좋아요
0
댓글
1
투표 사회초년생 중고차 추천 좀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영업직 근무하는 사회초년생입니다 자차가 필요해서 중고로 구매하려고 하는데 차량 투표 한 번 부탁드립니다! 하루 최대 170km 운전합니다. 2000만원 선으로 구매 가능한 차량이 있을까요.
백수지망생2
3일 전
조회수
334
좋아요
0
댓글
1
자존감이 떨어지고 우울합니다
안녕하세요. 첫 직장생활 시작한지 아직 1년이 채 안된 20대 중반 신입사원입니다. 기본적인 업무는 어느정도 파악이 되었지만, 아직 모르는게 많고 만에 하나 작은 변수라도 생기면 대처능력이 떨어져서 얼타기도 하고 융통성도 부족하여 일머리가 부족한 것 같습니다. 회사도 좋고 일할 수 있음에 감사한 마음뿐이지만, 매번 반복되는 치임에 스트레스 받고 자존감도 떨어지고 자신감도 없어져서 포기해야 하나 그만둬야 하나 정신적으로 많이 힘듭니다. 세상 사람 그 누가 자기 적성에 맞다고 하고 자기가 원하는 일만 하면서 살 수 있을까 유토피아도 아니고... 라며 스스로 위안해보려고 해도 아무리 생각해봐도 이게 진짜 맞는걸까 진심 내 자신을 위해서 이렇게 아둥바둥 마냥 존버하는것이 과연 옳을까 심히 고민됩니다. 보통 이럴때 어떻게 해야 좋을까요. 제가 너무 감정에 치우쳐서 그러는걸지, 아니면 더 늦기전에 냉정하게 자아성찰하여 그만두는 것이 맞을지, 인생 선배님들의 조언 및 충고 부탁드립니다.
으우잉
3일 전
조회수
2,469
좋아요
14
댓글
23
대표전화 : 02-556-4202
06235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 134, 5층
(역삼동, 포스코타워 역삼) (대표자:최재호)
사업자등록번호 : 211-88-81111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16-서울강남-03104호
| 직업정보제공사업 신고번호: 서울강남 제2019-11호
| 유료직업소개사업 신고번호: 2020-3220237-14-5-00003
Copyright 2019. Drama & Compan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