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자
글쓰기
최신글
Kickoff V12 1000cc 1000hp project
https://youtu.be/MkLlbf7pK2Q 시작 했습니다. 6개월 전에 리멤버에서 한다고 했더니 온갖 비난과 모함을 하더군요. 그것이 한국의 현재 같았습니다. 최종적으로 스웨덴 엔진 전문가가 손을 잡아 주었네요. 이 외에도 호주 와 영국 등 모두 다 충분히 가능하다고 하였었습니다. 왜 한국 에서 만 안된다고 할까요? 원인은 “안해봤기 때문 입니다” 일본에서 미국에서 가져와서 그대로 만들기만 했으니까요. 누구도 알루미늄을 깍아서 직접 해보려고 안했던겁니다. “그럼 당신이 직접하지?” 저는 바디 스트럭쳐 전문가 입니다. 파워트레인은 계산으로 가능성을 확인이 되고 제 계산으로는 가능 하다고 판단했습니다. 한국에서도 엔진을 만드는 몇 곳의 기업이 있죠. 안타까울 따름 입니다. 공개 하자 마자 전세계에서 러브콜을 받고 있습니다. 심지어 이 엔진은 선박용으로도 적합 합니다. 연비 요? 슬쩍 밟아도 잘 달려서 운전 습관에 따라 마티즈가 될 수도 람보르기니가 될 수 있습니다. 다만, V6 만 한 V12 는 운동성이 다르죠. 곧 바디 설계도 유튜브에서 공유 할 예정 입니다. 설계부터 제작과 판매까지 전례 없는 진행을 관람 하세요. 된다고 하는 사람들과 만 하면 됩니다. 그럼 됩니다. 누군가는 합니다. 어디선가~
게시글 이미지 미리보기
움직이는모든것
쌍 따봉
21시간 전
조회수
144
좋아요
3
댓글
0
creo 6.0 사용하시는분들 트레이스팩현상
안녕하세요 반도체장비 설계하고있는 사람입니다 회사에서 크레오 6.0 버전으로 업그레이드를했는대 하루에 두세번씩 트레이스백 뜨면서 프로그램이 꺼지는 현상이 발생해서 미쳐버리겟습니다 PTC에서는 그래픽카드나 하드웨어 문제로 보고잇는대 엔비디아 쿼드로 제품만 검증이되었다고 하네요.. 혹시 크레오 쓰시는분들중에 작업도중 꺼지는 현상이 발생하시는분들 계신가요?? 저는 컨트롤 지, 컨트롤 에이 을 활성화시킨상태에서 조금 빠르게누르면 꺼지는 현상이 간헐적으로 발생합니다
캐드쟁이
05.06
조회수
96
좋아요
0
댓글
1
연봉 vs 워라벨
계약연봉 8천 - 워라벨 똥망 근무시간 내내 빡셈 회의 엄청 많음 금요일 빼고 매일 9-10시 잔업 계약연봉 6천5백 - 무조건 칼퇴 업무량 적고 스트레스 적음
Lwpse
04.24
조회수
440
좋아요
1
댓글
10
이제와서 SW하는건 어떤가요/
자동차 쪽입니다. 기구직무에서 일하는데요. 세븐테크를 읽고나서 이쪽으로 공부해보자 합니다. 회사에서 SW 조금 공부해서 시험 통과하면 약간의 교육과 함께 팀을 바꿔주는 제도가 있습니다. 이제 5년 넘게 일하고 있고 파이썬 정도는 기초정도는 다루고 있습니다. 모델링보다 자동화나 데이터쪽 다루는게 재미있는데 이제와서 공부해서 직무를 바꾸는건 너무 어려울까요? SW관련 지식도 없고 언어만 배운다고해서 하청업체보다 못할거 같은 느낌이 들어서요..고민입니다 조언부탁드립니다.
성장맨
04.23
조회수
245
좋아요
2
댓글
4
최근 자동차 1차 밴더 채용 현황
잠깐 이지만 대학에서 강의를 하여서 제자라고 부르는 친구들이 있습니다. 이제는 여엿한 30대가 되어서 이직 시장을 떠도는데 미끄럼틀을 신나게 타네요. ( 지방대 이지만 거점 공립대 이고 경력이 3년 정도 되어서 천하무적 일텐데~) 그래서 팀장급 동생들 한테 오랜만에 안부도 나눌겸 연락을 해보니, 아산, 화성, 대구, 경주 등 지역에 있던 제조업 연구소들이 안산, 안양, 판교 등으로 옮기면서 인서울 출신들 만 채용하고 있다고 합니다. 서류전형 에서 인서울 만 추려서 면접을 본다고 하네요. 해당 업체들은 자동차 대형 플라스틱 내외장품을 생산하는 업체이고 20년 전에는 공고 출신들이, 10년 전에는 전문대 출신들이 6년 전 부터는 학사 이상이면 되었는데요. 최근 현기차 일 보다는 글로벌 업무가 더 많아지고 있는 상황에 영어가 필수가 되었다고도 합니다. 신입 연구원들 대부분이 고대, 국대, 성대 라고 합니다. (왜? 대기업 안갔니? ㅎ) 10년 후에는 접속사 만 한글이고 단어는 영어로 대화하게 될 듯 하네요. (이미 몇몇 회사는 샬라샬라 중) 1차 밴더급들의 임금도 대단한데요, 현기차 보다는 부족하지만 신입 5천은 일반적 입니다. 중소기업 밴더사 이지만 10년차 정도되면 8천 정도 무난 합니다. 물론 외계인급 업무량을 견뎌내어야 합니다.
움직이는모든것
쌍 따봉
04.17
조회수
258
좋아요
2
댓글
3
창원 삼천산업에 대해 아시는분
있으면 정보좀 부탁드려요
횡행
04.11
조회수
64
좋아요
0
댓글
1
이직 to 이직
이직한지 1달째... 더 가고싶은 회사에서 연락이 온다면 가는게 맞겠죠...?
키리키리
04.08
조회수
100
좋아요
0
댓글
1
해석 프리랜서
안녕하세요, 이전에 여기에 직무변경 관련해서 고민을 털어놨었습니다. 나이 33살까지 석사학위 마치고 해석업무만 하다가 갑자기 제조업 생기 품질 PM등등으로 바꾸려고 하니 대부분 서류통과도 안시켜주고 면접기회와도 전부 탈락했습니다. 그래서 직무바꾸는걸 포기하고 하던거를 계속하려고 하는데, 우연히 구조 및 유동해석관련하여 경력이 충분히 많으면 나중에 프리랜서로 전향하여도 충분히 먹고 살만하다고 들었습니다. 제가 현재 거주하는곳이 한국에 비해 연봉이 약 20-30% 더 낮은곳이라 10년정도 현지회사에 더 다닌후에 한국쪽 고객상대로 해석 프리랜서로 일하는게 더 낫지 않을까 하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한국회사들이 해석 프리랜서들을 얼마나 자주 고용하는지 알고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에너지분야로이직
03.29
조회수
618
좋아요
4
댓글
5
이직을 고민중인 엔지니어 입니다.
안녕하세요. 엔지니어 경력 3년에 R&D 2년차 되는 직장인입니다. 최근 현직장의 임금이 낮은 편이었어서 취업시즌에 이곳 저곳 이력서를 넣었다가 한곳 연락을 받았는데요. 지금다니는 곳 보다 급여는 확실히 빵빵한 곳이고 회사 전망도 썩 괜찮아보입니다. (현직장기준 제가 6~7년은 더 다녀야 받을법한 연봉제시) 단, 그 곳에서는 1년간 계약직으로 근무를하고 정규직 전환을 고려해보겠다는 조건을 걸었습니다. 현직장은 임금은 낮지만 정규직이고 제가 속한 팀이 어느정도 성과도 내기 시작해서 슬슬 인정받는 느낌입니다. 팀원분들이랑도 사이도 좋은 편이고요. 때문에 엄청 갈등이 됩니다. 돈 빼고 다른건 괜찮은 현직장 vs 돈은 많고 다른건 아직 불확실한 이직처 여러분들이라면 어떤 선택을 하는게 맞는거 같나요??
뚜룰루
03.23
조회수
1051
좋아요
6
댓글
13
초소형제트엔진?
회사에 들어와 맡은 첫 업무 독일제 RC용 엔진 역설계하여 하드웨어(기구부,PCB) 소프트웨어(제어로직)등 구현을 했지만 아직 갈길이 멉니다. 1단 원심압 축기를 사용하고 윤활또한 연료를 분기하여 사용하는 저효율 저 내구성 엔진은 아무리 생각해봐도 사업적인 미래가 없는듯 한데 이런것을 끝까지 개발 완수하는것이 무슨 의미가 있을까 생각하는 1인 입니다. 혹자는 끝까지 가보는것이 중요하다 하지만 중간에 다시 돌아갈 결심도 용기가 필요한 행동이 아닌지요? 선배님들의 의견이 궁금합니다.
게시글 이미지 미리보기
피닉스86
03.19
조회수
956
좋아요
10
댓글
14
케이블 길이/센서 layout 선택
안녕하세요 실무중 궁금한 사항이 있어 선배님들께 문의 드립니다 일반적으로 제품 메인 pcb에서 모터 혹은 솔레노이드 등등 부품과 케이블 길이 산출등 업무는 메카에서 하나요? 아님 pcb설계 하는 전기(HW) 주관으로 하나요? 또한 PCB layout 및 일반적인 센서 Layout은 어느 부서 주관으로 하는지 문의 드립니다
은색너구리
03.18
조회수
365
좋아요
0
댓글
3
코로나19 바이러스
요즘 다들 힘드시죠? 저희도 회사에 확진자들이 나오고있어요 근데 빨리걸린사람들은 7일 유급휴무고, 낼부터는 확진자 자가격리시 3일만 유급보장한다네요. 나머진 개인연차로 대체 머 이런 ㄱ 같은경우가... 다른곳도 비슷한가요? 그리고 대표가 확진인데 자가격리를 안해도 되나요? 직원들 생각은 안하는건지, 머 이런 ㅈ 같은곳이 있을까요? 나라나 회사나 참 깜깜하네요 화가나서 몇글자 적어봤습니다
윤민수근
03.16
조회수
463
좋아요
3
댓글
6
기구설계 분야는 커리어 설계를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안녕하세요 저는 프로젝트 진행과 설계를 동시에 겸하는 업무를 약 6년 간 진행한 30대 남자입니다. 그동안 업무에 대한 회의감이 너무 많이 들어서 제너럴리스트보다는 스페셜리스트가 되려고 이직을 결정하게 됐습니다. 그런데 막상 가고싶은 회사나 중고신인으로 가고싶은 대기업들은 '기구설계'라는 하나의 키워드가 아닌 '해석역량'을 함께 요구하더라구요 그렇다고 개인적으로 해석 프로그램에 대한 내용을 공부하고 실습하는 것을 '해석역량'이라고 지원할 수가 없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그래서 이 분야에 오래 계신분들께 조언을 여쭤보고 싶습니다. 어떻게 하면 해석적인 역량을 준비해서 관련 직무를 할 수 있을까요? 꼭 석사 과정이나 업무 중의 해석 경험이 있어야 관련 직무를 갈 수 있는건가요?
니잊조녀죠
03.13
조회수
1015
좋아요
13
댓글
7
기계전공은 어떻게 공부해서 이직하나요?
기계전공으로 자동차쪽에서 6년째 시스템설계. 기구설계 중입니다. 그런데 들어왔던 신입은 모두 나가고 충원도 안해주고 일도 재미가 없네요. 그래서 혼자 파이썬이나 취미로 서버돌리면서 노는데 프로그래밍 쪽을 더 공부해서 데이터 사이언티스트가 되고 싶습니다. 어떻게 공부하면 될지 궁금합니다. 현업에서 사용하질 않으니 공부해도 금방 까먹고 그러네요.. 더 성장하고 싶은데 멘토도없고 답답합니다. 조언 부탁드립니다.
성장맨
03.09
조회수
689
좋아요
5
댓글
3
자동차 설계 혹은 시험 직무가 C언어와 같은 프로그래밍 언어를 배우면 직무(이직)에 도움이 될까요
학사학위 준비중에 프로그래밍 과목이 많이 있는데 복수전공 혹은 프로그래밍 공부를 고민중입니다. 저와 비슷한 생각이 있으신분이나 경험있으신분들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일하는보노보노
03.07
조회수
611
좋아요
9
댓글
11
대표전화 : 02-556-4202
06158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79길 6, 6층
(삼성동, 제이에스타워) (대표자:최재호)
사업자등록번호 : 211-88-81111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16-서울강남-03104호
| 직업정보제공사업 신고번호: 서울강남 제2019-11호
| 유료직업소개사업 신고번호: 2020-3220237-14-5-00003
Copyright 2019. Drama & Compan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