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멤버 앱을 설치하고 오늘 가장 인기있는 글을 받아보세요
오늘 가장 인기있는 회사생활 소식을 받아보는 방법!
글쓰기
최신글
배우자의 생각이 옳은건가요? 아니면 제가 이상한건가요?
안녕하세요 결혼 4년차, 한 아이의 아빠입니다 다음 주 월,화,수 휴가를 내고 처가와 함께 여행을 갑니다 그리고 추석때 저희 어머니 댁에 갈 예정이구요 정보전달을 위해: 저는 김치를 상당히 좋아합니다 사건의 발단은 저희 어머니시긴 했습니다 추석때 내려올 때 제 와이프에게 겉절이좀 담가오라고 얘기하셨어요 (평소 같이 전도 부치고 했었는데 이번엔 어머니가 어깨가 아프셔서 안하기로 했습니다) 근데 당시 아이가 열이 오르고 있던 상황이라 조금 어려울것 같다고 얘기하니까 그럼 김치좀 사오고 사과랑 배 좀 큼지막한걸로 사오라고 하셨다네요 근데 와이프가 그게 기분이 나쁘답니다 제가 과일을 보내긴 했는데 어머니는 아직 모르시는 상황이셨고 사위랑도 오는데 내놓을게 하나도 없어서 창피하다고 하셨다네요 어머니는 전형적인 옛날분이시고 아버지가 사고로 돌아가신지 꽤 오래되서 그런 당신의 상황을 조금 부끄러워하시는 분이십니다 (그 왜 남편이 죽는건 아내 때문이다, 남편은 하늘이다 이런 사상에서 커오신 분이죠) 근데 제 입장에선 사실 이번 여행도 처가랑 가는거고 김치나 과일은 잠깐 들려서 사가면 되는거라 크게 문제될게 없다고 생각했는데 저걸 몇날며칠을 얘기하면서 너무한다고 화난다고 얘길하니 저도 좀 짜증이 나더군요 그러다가 오늘 얘기를 하면서 그냥 어머니는 처음 겉절이 얘기했다가 상황이 여의치 않으니 사오라고 하신거 아니냐, 사가는게 무슨 문제냐 했더니 어머니 편든다면서 또 화를 내고, 공감을 못하고 내편 안들고 이런것들때문에 중간에서 제대로 못하네어쩌네 그러더니 여행에서 바로 가지말고 돌아와서 내가 겉절이 하고 불고기 재우고 다 준비해서 갈거니까 그렇게 알라고 하면서 화를 내고 저보고는 공감안해주고 이런식으로 계속 화를 냅니다 듣다보니 저도 기분이 계속 나쁘죠 명절에 며느리한테 사과랑 배, 김치좀 사오라고 하는게 그렇게 기분이 나쁠일인건지 일방적으로 제어머니를 공격하니까 제 기분도 상하는데 본인은 모든걸 다 제탓으로만 돌리니까 어이도 없고 화도 나서 서로 목소리가 커졌네요 당장 내일 여행가려고 했는데 이게 뭔지 심지어 이 여행을 작년부터 가고싶다고 해서 1년을 준비하고, 회사 미팅일정 잡힌거 사과드리고 날짜도 오늘로 다 바꿔서 마무리까지 하고 오다보니 저도 지쳐있는데 저런소리까지 들으니 힘이 빠지기도 하고 화가나기도 하네요 제가 그렇게 잘못한건지 다른분들 의견을 좀 듣고싶습니다
가르마
억대 연봉
은 따봉
2023.09.22
조회수
2,967
좋아요
12
댓글
40
배우자와의 의사소통이 힘이 듭니다. ㅠㅠ
와…. 이렇게까지 반응이 뜨거울 줄은 감히 상상도 못했는데, 쬐끔 당혹스럽네요. 😅 댓글 읽는데 시간 가는 줄 모를 지경입니다. 예상치 못한 베스트글 선정이라니;;; 아무튼 리멤버 멤버님 여러분, 뜨거운 관심과 격려와 조언에 가슴 속 모든 진심을 담아 깊이 감사드립니다. 🙏🙏🙏 (꾸벅) —————————————————— 안녕하세요? 마땅히 고민 상담할 곳도 모르겠고 해서… 카테고리가 적절하지 않다는 것은 알고 있으나, 어디에 써야할지 판단이 안되어서 여기에 적어봅니다. 제목처럼, 배우자와의 의사소통이 너무 힘이 듭니다. ㅠㅠ 묻는 질문에 대한 대답이 질문에 대한 직관적인 대답이 아닌 (한번 더 생각해야 하는) 그런 답이 돌아오곤 합니다. 가령, “밥 먹었니?”라고 물으면 “응!” 혹은 “아니? 아직”과 같은 답을 저는 기대하는데… “먼저 먹어~”와 같은 대답이 돌아옵니다. ㅠ 순간 머리가 꼬이기 시작합니다. ’먼저 먹어?? 난 밥 먼저 먹어도 되니?! 라고 물어본게 아닌데 ㅠㅠ’ 하고 말이죠;; 마치 ’배가 고파서 저런 질문 한거겠지?‘ 라고 생각하고 답하는 듯, 원하는 질문에 대한 대답이 아닌것입니다;; 전화 통화로 “집에 잘 복귀하고 있니?”라고 물으면 “응”, “아니 아직” 대신 “땡땡땡 가는 길이야” 식입니다. ‘아… 땡땡땡에 가고 있으니, 아직 집으로 복귀하는 것은 아니겠구나’ 하고 한번 더 제 머리속으로 판단을 해야하는 겁니다. “큰 아이는 7시에 집에 오나?” (“응” 혹은 “아니” 가 아닌) “지금 학원 갔어” “아니,,,;; 그래서~~ 7시에 오냐고;;;” 너무나도 일상적이고 하루에도 여러번 빈번하게 발생하는 대화 속 충돌이라, 제가 모두 다 기억을 하진 못합니다. (다 기억했다간 미칠지도요;;) 일이든 취미는 하나에 푹 빠지는 타입이고 근데 멀티태스킹도 안되는 타입이고, (일도 바쁘고 정신 없는데) 의사소통은 가급적 직관적으로 하는 것을 좋아하는 스타일인데, 일상의 주고 받는 대화에서 질문에 대한 대답을 한번 더 생각해 내야만 하는 상황이 (너무나도 빈번하게 발생하다보니) 저에게는 힘이 드네요;; ㅠㅠ 사실 업무선 상에서 제 언변은 고객사분들로 부터 (가급적 육하원칙에 의거하여 답변 드리려 노력해서인지) 깔끔하게 정리하여 말을 잘한다는 평을 듣고 있습니다. 그런 노력의 일환인지? 그런 습관 때문인지 가정사 가벼운 대화에서도 질문에 대한 첫 대답으로 “YES” or “NO”를 들으려 하는 강박이 생긴 듯 합니다. ㅠㅠ *배우자에겐 수도 없이 얘기했지만, 고쳐지지가 않습니다. ㅠㅠ 그도 이젠 너무 힘이 드는지, ”그런 식의 대화는 직장 상사 & 부하직원 사이에서나 하는 것이지! 묻는 질문에 대답이 아니면, 다시 물어서 확인하면 될 일이지, 왜이렇게 나를 못잡아 먹어서 안달난 사람처럼 구느냐! 당신이 그렇게 말할때 마다 이젠 숨이 탁 막혀온다“ 이러네요 ㅠㅠ 정리된 답변 (최소한 “Yes” or “No” 만이라도) 먼저 듣고 싶은데, 대답을 듣고서 스스로 머리 속으로 판단 후 정리를 한번 더 해야하는 두뇌의 피곤함. 제가 예민한 걸까요?! ㅠㅠ 어떻게 이 큰 벽과 같은 답답함을 헤쳐나가면 좋을지,, 인생 선배님들의 조언을 구합니다. 😭🙏
삶은달걀같이
2023.09.19
조회수
33,856
좋아요
182
댓글
378
금융권에 계신분들중에 테니스 모임 관심있으시거나 지금 하고 계신분?
금융권 또는 관련있으신분들 & 테니스 모임을 하고자 합니다. 현재 9명 있습니다^^ 연락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010-2056-2696입니다.
자산운용GM
억대 연봉
2023.09.18
조회수
353
좋아요
3
댓글
0
거북목이 너무 심해요
노트북으로 매일 일하다 보니 어깨도 결리고..너무 힘드네요 다른분들은 스트레칭이나 운동을 자주 하시나요?
올리오맨
2023.09.16
조회수
509
좋아요
1
댓글
2
강릉 맛집 정리해봅니다
본가가 강릉이긴 한데 살아본적은 없었고 막상 한달좀 넘게 살이 해보니 꽤나 매력 있는 도시임에는 틀림없습니다. 바닷가쪽 제외하면 그래도 물가 많이 저렴한 편이고요 최근 강릉서 대략 100끼이상 카페 50군데 이상 가봤네요 해수욕장도 엄청나게 많고 구경거리도 적지않고요 단오제때 부터 쭈욱 있어봤는데 단오제가 그리 큰 축제인지 이제야 알았네요 ㅎㅎ 각설하고 생각나는데로 정리좀 해보겠습니다. 우선 강릉 권역이 꽤 넓습니다. 크게 바다쪽으로는 주문진~사천권역 경포~안목권역 정동진~옥계권역 정도 나눌 수 있겠구요 옥계쪽은 예전에 많이 가봐서 거의 가지는 않았습니다. 시내는 주로 유천동 교동 포남동 일대에서 서식했고 저는 개인적으로 포남동이 굉장히 매력적이었습니다. 사진을 첨부할까 하다가 검색해보면 다나오는 곳들이니 꽂히는데들 가보심 좋을거 같네요 ㅎ <우선 유명한 집들> 1. 광덕식당 - 이러니저러니 해도 원탑 소머리국밥집이고 소순이를 비롯한 여러 메뉴를 먹어봐도 결국 다시 소머리국밥입니다. 번잡한 시장 보다는 넓고 쾌적한 이마트 앞 매장을 추천드립니다. 2. 철뚝소머리국밥 - 주문진 넘버원입니다. 강릉이 겁나 넓어서 북부쪽에 가면 갈만한데 굳이 찾으러 갈거면 다시 광덕식당입니다. 홍질목이라고 추어탕집있는데 강릉에서 무슨 추어탕을 하는데 먹고나면 으흠.. 좋군 하는 곳이고 자매품으로 무슨 순대국먹으러 거기까지가 하고 맛나게 먹고나오는 숲속집이라고 있습니다. 3. 엄지네포장마차 - 중간중간 손님들이 오다보면 결국 여기를 자주가게 되는데 8번쯤 간것 같네요요 백화점 팝업에서 먹던 것 보다는 확실히 매력적입니다. 매장도 3군데라 웨이팅이 크게 길지는 않고 메뉴가 겁니빨리 나와서 거의 패스트푸드급입니다. 보통 4인이서 꼬막비빔밥 + 사시미 많이 드시는데 사시미 퀄리티 기복이 심하고 서울에 괜찮은데 많은데 굳이 그거 드시기보다는 꼬막전, 참소라(배뜰때만 있다는데 딱한번 먹었는데 양적고 맛있음) 츄라이 해보시는것도 좋습니다. 주변에 콩새야 라고 비슷한 곳있는데 로컬들이 주로 가는 곳입니다. 양념이 고추장베이스가 좀 더 있어서 호불호는 좀 있을 수 있습니다. 4. 현대장칼국수, 금천칼국수, 형제칼국수, 벌집 등 웨이팅 극악인 곳들있는데 기다리다 녹초되고 그와중에 노포에서 땀뻘뻘 흘리면서 장칼국수 먹으면 기절합니다. 제발 포남동 로컬들가는 청송장칼국수나 강릉역 근처 까치장칼국수가셔서 장칼국수에 김밥드십쇼 5. 횟집은 배달이면 그냥 속초에서 잘나가는 아쿠아딜리버리 강릉지점서 포장이나 배달 드시고 그래도 바닷가서 먹고싶으다 하고프면 가격은 좀 나가지만 분위기 괜찮은 건도리횟집, 연곡, 주문진 가면 회포차 the30이라고 있는데 구성이랑 가성비 매우 좋습니다. 중앙시장 회타운쪽은 그냥저냥 이었습니다. 은총횟집이 평은 제일 좋은 듯합니다. 6. 굳이 한우를 먹겠다고 하신다면 그래도 로컬냄새 풀풀나는 소나무집이나 강경생고기 가시는걸 추천드리고 마크나인 같은 의외로서울냄새나는 오마카세 한우집도 있긴한데 굳이 추천드리지는 않고 풍년갈비라고 3대 갈비집이라고 얘기하는데 전반적으로 회전률이 높아서 생돼지갈비가 싱싱하긴 한데 왠지 뜨내기들한테는 좀 질긴부위 로컬단골들 한테는 6~7번대 진갈비살 주는 느낌 그래도 가신다면 주말 웨이팅 극악이라 점심이나 평일에 가시는걸 추천드립니다. 7. 툇마루커피랑 갤러리밥스 커피 드시겠다고 더운날씨에 웨이팅 1시간씩 하는것도 극악의 난이도인데 오픈런이나 평일 마감전에 가시거나 다른곳 가는 걸 추천드립니다. 안목은 주중아니면 피하시고 10군데 정도 가봤는데 딱히 추천할만한 곳은 없었네요 박이추커피가 커피만 좋아하시는분들한테는 가장 안성맞춤이구요 시내에 요즘 제일 핫한 곳은 체크이스트인데 호텔컨셉에 넓고 예쁜 분들이 사진찍으러 많이옵니다 ㅎ 중앙시장 근처 명주동 카페거리가 있는데 봉봉방앗간이나 명주배롱정도가 터줏대감입니다. 8. 막국수는 삼교리막국수 본점을 젤많이 갔네요 주문진있던 시절이 갑이라곤 하지만 상업적으로 성공한 동화가든과 같이 세련된 방식으로 매장을 잘 운영하는 것 같고 다른 점포 보다는 확실히 맛있었네요 기타 로컬들가는 동심막국수 등 있긴한데 여행중 막국수 한번 드신다 하면 그래도 삼교리가는게 좋지않나 생각됩니다. 송정해변막국수는 정주영회장이 좋아했다고 하는데 주인이 바뀐건지 입맛에 안맞는지 그냥 그랬던거 같네요 <포남동에 숨겨진 괜찮은 곳들> 1. 이정희 차돌박이 김치두루치기 - 오픈 1년도 안되서 매장 확장하고 터진곳인데 꽤 매운스타일입니다. 비쥬얼 보시고 꽂히시면 바로 달려가세요 2. 고려반점 - 짬뽕쪽은 유명한 집들이 있는데 사실 제입맛에 맞는 곳은 없었고 탕수육이랑 쟁반짜장 두개 조합 원탑은 여기입니다. 탕수육 양도 양인데 한입 베어물면 탕수육고기가 진짜 꽉찼습니다. 처음 갔을때는 거의 눈물흘리고 먹었죠 평창에 탕수육 유명한 진태원과 비교해도 손색이 없다고 자신합니다 ㅎ 3. 오무라안 - 역삼동 오무라안 제자분이 하시는데 되게 뜬금없는 위치에 있는데 로컬들이 꽤 많이 옵니다. 소바 우동이 정통식입니다. 장어덮밥이나 사시미도 퀄이 좋은데 김이나 플래이팅이 좀 아쉽긴 하지만 그래도 자주가는 곳중하나입니다. 4. 더바베큐 - 술 좀 먹는 대식가들 오면 여기로 항상 갔네요 바베큐랑 육회물회 세트 있는데 가성비 매우 좋습니다. 기냥 소주 2병부터 시작입니다. 5. 장군시오야끼 - 동해에 본점있는 곳인데 파양념삼겹살이라 보심 됩니다. 점심 저녁 술안주 식사 다 괜찮아서 가끔 갑니다 ㅋ 6. 남매식당 - 아침 7시에 여는데 11시면 재료고 뭐고 다떨어져서 닫는 신기한 곳입니다. 호텔 조식 가지말고 그냥 여기가세요 ㅋㅋ 오징어볶음 꼭드시고 반찬 10가지 정도 나오는데 찌개가 6~7천원 ㅎㄷㄷ 교동이랑 유천동도 쓸까하다가 지쳐버렸네요 ㅎㅎ 몇가지 더 생각나는거 같다가 일이 커질거 같아서 이정도로 마무리해봅니다 ㅎ 궁금한거 있음 알려드릴게요~
cbrki
억대 연봉
2023.09.15
조회수
2,134
좋아요
104
댓글
26
강동 송파 남양주 인근 사회인 야구 하실분?
보통 남양주, 양주에서 루키,4부 리그 뛰고 나이대는 40대초~50대초 입니다 송파 강동 주민이 대부분이고 일산 목동 남양주 한분씩 계시네요 관심 있으신분 계실까요?
칸타타읔
2023.09.10
조회수
309
좋아요
2
댓글
0
UTS서울 미공개 선수 4명 누굴까??🎾
나요즘 테니스 너무 재밋어서 병적이라는 말까지 듣는 테린이야 티켓링크에서 UTS서울 얼리버드로 샀는데 오픈안된 선수 넘 궁금해🤓🤓 혹시 정보있는 사람 제발알려조오 #테니스 #유티에스서울 #uts서울
gamii
2023.09.08
조회수
348
좋아요
2
댓글
1
코골이때문에 100만원쓰는거 어케 생각함?
코골이때문에 와이프랑 많이 싸워요 이번에 전현무가 광고하는 베개보고 살까하는데 코골이에 100만원 쓰는거 어케 생각하십니까?
줘니줘니
2023.09.07
조회수
2,091
좋아요
2
댓글
28
투표 올뉴 k7 VS 그랜저 ig
중고차 고민중인데 뭘 더 추천하시나요? 이유도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아스피
2023.09.06
조회수
449
좋아요
0
댓글
1
역사 에세이스트 시작합니다
고려거란전쟁 시작 기념
크레지모티베이터
2023.09.04
조회수
166
좋아요
0
댓글
0
2023년도 ISO 국제/내부심사원 교육과정 공지
안녕하세요 한국품질기술원 입니다. 2023년도 ISO 국제/내부심사원 교육과정 공지 <신청방법> 한국품질기술원 홈페이지 http://www.qabc.co.kr/bbs/board.php?bo_table=edu 공개교육 1 페이지 | 한국품질기술원 www.qabc.co.kr ★자세한 사항은 아래 블로그 확인바랍니다.★ 국제심사원 https://blog.naver.com/kqt2019/223154035939 내부심사원 https://blog.naver.com/kqt2019/223153752269 교육 문의 051-609-9007 / Fax.051-609-9008 컨설팅 문의 055-237-9877 #ISO #ISO교육 #ISO컨설팅 #국제심사원교육 #
KQT
2023.09.04
조회수
217
좋아요
0
댓글
0
ktm모바일 쓰시는 분(친구초대3만+데이터20기가 얻기)
저 이번에 ktm모바일로 바꾸려고 하고 있거든옹 이번에 kt m모바일로 가입하려고 하는데 친구초대해서 들어오면 초대한자 초대받은자 각각 이마트 3만원 주고 아무나결합하면 월 20기가 데이터 추가로 준다고 하네오 Kt m모바일 쓰시는 분, 이거 하실 분 계실까요!!
으라허
2023.08.31
조회수
228
좋아요
2
댓글
3
2주차 테린이 살려...
테니스를 배우기 시작한 지 약 2주된 테린이입니다. 집 근처에 있는 테니스장에서 테니스 레슨을 두 번 받아봤는데 선생님의 교육 방식이 저랑은 잘 맞지 않는것 같습니다. 주변에 테니스를 치는 사람이 없어서 물어볼 곳도 마땅히 없습니다 ㅠㅠ 다른 분들은 어디서 레슨을 받으시는지 혹은 어떻게 찾아보셨는지 궁금합니다.
뱅기뱅기
2023.08.30
조회수
324
좋아요
0
댓글
3
신행 하와이
12월에 하와이로 신행이라서 비행기랑 호텔 예약해뒀는데 지금 마우이 산불이 크게나서 고민중이예요. 일정에 마우이가 없지만 산불이 워낙 크게난데다 산불이 한 번으로 끝나지가 않아서 ㅜㅜ 12월쯤이면 좀 복구되려나요? 하와이 좀 아시는 분들 답변좀해주세요!!
lastsep
2023.08.29
조회수
449
좋아요
0
댓글
2
투표 차 살지 말지???? 어떻게생각하시나용??
나이:만29 연봉:5500(4년차) 자산:0 -청약받은 아파트 있고 중도금 상환안하고 6프로 대출 받는중 -주식으로 1억 날림(선물 옵션이라 일부도 못건짐) -연금저축,irp,청년희망적금 있고 마통,학자금대출도있어서 대충 +-0 모은돈 없음 자동차:08년식 디젤쏘나타 -첫차라 범퍼카처럼 긁히고찌그러진데많음 -물려받아 3년째 타는중 부모님이랑 사는중이며 지하철 출퇴근함 미혼이고 내후년쯤 결혼생각있음 소비습관:술담배안하고 여행자주다니는것도아니라 크게 들어가는취미도 없음 월100정도 지출 하는듯 원래 입주가 내후년3월부터라 그때쯤 바꾸려고생각했는데 요즘 차가 너무 힘들어해서 타다 주저앉을걱정도되고 올해12월쯤 바꿀까..생각중인데요 중고로 1천후반~2천중반 생각하고있습니다 선배님들의견은 어떠신지요 대출이자생각하면 대출부터 상환하는게 좋겠고 모아놓은돈도 없어서 고민도 됩니다
neov
은 따봉
2023.08.28
조회수
2,815
좋아요
4
댓글
34
대표전화 : 02-556-4202
06235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 134, 5층
(역삼동, 포스코타워 역삼) (대표자:최재호)
사업자등록번호 : 211-88-81111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16-서울강남-03104호
| 직업정보제공사업 신고번호: 서울강남 제2019-11호
| 유료직업소개사업 신고번호: 2020-3220237-14-5-00003
Copyright 2019. Drama & Compan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