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쓰기
최신글
청년내일채움 포기 후 이직 vs 청년내일채움 받고 이직
청년내일채움 청약 중. 내년 3월까지 회사에 있을 경우 1200만원 지급 받음. 원하는 직무 오퍼옴+연봉10%올라갈 경우에 어떻게 하실것 같으세요? 1. 청약 포기하고 이직한다 2. 내년까지 다니고 이직한다 참고로 지금 다니는 회사에선 커리어적으로 희망이 보이지 않습니다....
밥그릇챙기자
02.28
조회수
1,313
좋아요
2
댓글
10
똑똑한 팀원
똑똑하고 일 잘하는 팀원이 있습니다. 그런데 상당한 투덜이에 팀장을 그리 따르거나 존경하진 않는 것 같습니다. 팀장한테 보고하지 않고 그 위로 바로 보고가 일반적이고여 팀장의 입장에서 어떻게 하는게 서로를 위한 길일까요? 팀장인 저의 입장에서 너무나 스트레스인데 제가 능력없는 팀장이거나 꼰대일수도 있다는 생각에 어떻게 하는게 둘을 위한 것일까 고민이 되네요.
재미있는삶
02.26
조회수
5,681
좋아요
19
댓글
26
근태불량
근태불량한 직원이 있습니다. 술마시면 지각하기 일쑤, 말로 해도 안되고 고칠방법이 없네요. 간곡하게 개선을 부탁했는데도 전혀 그럴 마음이 없습니다. 오히려 자기가 늦는건 정당하다고 합니다. 근태는 사회생활의 기본인데 신입사원 보기에도 민망합니다. 근데 신입사원이 어쩌다 늦으면 난리가 납니다. 뒷당화 작렬! 뒷통수가 없어질 것 같습니다. 말로해도 안되고 위에서 주의를 줘도 안되고 내로남불 대단합니다! 과연 방법이 있을까요? 지각이든 안나오면 그러려니 합니다.이젠~
파라다이스
02.26
조회수
5,838
좋아요
37
댓글
35
"월급 300만 원이 안 된다면 차를 사지 않는 것이 좋다"
안녕하세요, 아침부터 눈에 띄는 기사가 있네요. 제 주변에도 고급차량을 구매하는 후배들이 많습니다. 이 기사의 김씨의 설명을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만일 여러분께 후배가 상의한다면 어떤 답변을 주실것 같으신가요? 이어지는 김 씨의 설명이 수많은 직장인의 가슴에 비수를 꽂았다. 김 씨는 "월급 300만 원이 안 된다면 차를 사지 않는 것이 좋다" https://news.v.daum.net/v/20220226073601746?x_trkm=t
팀장님
02.26
조회수
3,722
좋아요
7
댓글
29
퇴직금 기준
안녕하세요 사회초년생입니다. 제가 작년 2월에 계약직으로 입사를 해서 3월에 정규전환되면서 계약서를 다시 썼습니다. 퇴직금은 계약직, 정규직 상관없이 근로 1년이면 지급이 되는건지 아니면 정규전환 후 3월부터 1년으로 봐야하는건가요?? 정확하게 모르겠어서 글 남깁니다!
완두콩콩
02.25
조회수
1,229
좋아요
2
댓글
8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강자의 찬탈이다 미국이 모두 마음에 들지 않지만 한미동맹을 굳건하게 하든가 핵 개발을 해야 한다
박지혁
02.25
조회수
459
좋아요
3
댓글
2
2022.02.22 긴급 소집된 UN안보리 회의 중 케냐 대사의 러시아에 대한 일침.
참 좋은 글인 것 같아 공유 드립니다. 2022.02.22 긴급 소집된 UN안보리 회의 중 케냐 대사의 러시아에 대한 일침. "케냐는 제국주의로부터 독립해 탄생했으며, 케냐의 국경을 그린건 우리 스스로가 아니라 멀리 떨어진 런던, 파리, 리스본이었다." "모든 아프리카 국가들은 국경 너머에 역사와 문화, 언어를 공유하는 동포가 있고, 만약 우리가 민족이나 인종, 종교적 동질성을 추구했다면 지금까지도 피비린내 나는 전쟁이 이어졌을 것이다." "하지만 우리는 우리가 물려받은 현재의 국경을 인정하고, 그걸 넘어서 대륙 전체의 통합을 추구하고 있다. 과거의 위험한 향수를 가지고 옛 역사를 뒤돌아보는 대신, 우리는 아무도 모르던 위대함을 향해 앞을 바라보는 것을 선택했다." "우리가 아프리카 단결 기구와 국제연합 헌장을 따르기로 한 것은, 우리가 현재의 국경에 만족해서가 아니라 평화에서 탄생할 위대한 것을 추구했기 때문이었다." "제국주의의 붕괴에서 탄생한 새로운 국가들은 누구나 주변국의 동포들과 통합되기를 갈망한다. 하지만 우리는 그러한 갈망을 무력으로 추구하는 것에 반대한다. 우리는 죽은 제국의 잔불로부터의 재건을 완료해야 하고, 우리 스스로를 또 다른 지배와 억압으로 떨어뜨려서는 안된다." "우리는 인종, 민족, 종교 또는 문화적 요인을 포함하여 어떤 근거로든 무력에 의한 팽창주의를 거부해왔다. 우리는 오늘 그것을 다시 거부한다." "우리는 또한 지금 여기 모인 안전보장 이사회의 이사국을 포함한 강대국들이 지난 수십 년간 국제법을 존중하지 않았던 그간의 행위들을 강력하게 규탄한다."
팀장님
02.24
조회수
3,845
좋아요
148
댓글
14
뭘 하고 싶은지 모르겠지만 영업은 아닌거 같아요
안녕하세요, 매일 눈팅만 하다가 처음 글 써봅니다. 3년차 서비스업 영업직입니다. 같은 영업직안에도 내근직이있고 외근직이 있는데 외근직 시작한건 몇개월 안되었습니다. 입사초기엔 외근직도 해야 진정한 세일즈 라고 생각했지만 막상 해보니 안맞는 것 같습니다. 배부른 소리겠지만 제가 방문하는 기업체에 대해 저 자신이 그리 궁금하지도 않고 많이 알고 싶지도 않습니다. 그렇다고 내근직으로 돌아가고 싶지도 않구요. 전반적으로 영업이 안맞는거 같은 결론에 도달했습니다. 회사 내부 분위기도 오래되신 분들이 많아 소히 말해 뒷얘기를 너무 아무렇지 않게 하는 분위기도 너무 싫구요.. 이 직군도, 이 회사도 싫은데 막상 갈 곳은 없고 뭘 하고 싶은지도 모르겠습니다. 이런 매너리즘에 빠진건 작년 하반기 부터 시작해 외근 하면서 점점 정점을 찍고 있네요. 두서 없이 주저리주저리 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조언 부탁 드리며 좋은 하루 되세요!
쟈늬
02.24
조회수
492
좋아요
0
댓글
10
이야 윤석열 신천지 관리의혹 기사 보는데..
리멤버 어플이 거기서 왜나와 ㅋㅋㅋ
째려리
02.24
조회수
1,440
좋아요
16
댓글
7
직장인이라면 빨간날만 보고 살죠..?
저도 언제 주말이올까 언제 쉬는날일까 항상 보는데요... 가볍게 한번씩 보고 가시면 기다림이 덜하지 않을까요^^ 벌써 목요일입니다. 오늘도 화이팅하는 하루되세요!! https://url.kr/no2f4h
khkbhd
02.23
조회수
255
좋아요
1
댓글
0
안뇽하세요
블라인드만 하다가 오늘 넘어온 새내기 입니다 ㅎㅎㅎㅎ 대충 둘러만 봐도 뭔가 분위기 좋고 블라인드보다 클린한 거 같은데 맞나요..?? 서로 따뜻한 댓글, 도움 주고 받는 커뮤니티이길 바라봅니다🙏 오늘도 좋은 하루 되시구 잘 부탁드려요 ☺️
커여운엔쁘제
02.23
조회수
850
좋아요
13
댓글
14
블라인드에서 왔는데 여기가 더 나으려나요?
거긴 완전 만남앱이던데..
미칼렌
02.23
조회수
1,571
좋아요
3
댓글
8
요즘 이슈. 이재명 윤석렬 안철수
대선이 얼마 안남았는데요. 우리 경제를 리딩할 재목은 누구일까요? 시정 도정을 경험한 이재명 검사 윤석렬 기업가 출신 안철수 이것 저것 다떼고 누가 우리경제의 수장인가요?
빅브라더Head
02.22
조회수
318
좋아요
1
댓글
6
당일 밤에 전화해서 와도 되냐는 배우자의 형제남매
일단 남녀 분란 안만들게 나랑 배우자 성별은 안쓸께 - 금요일 밤9시쯤에 배우자의 형제(남매)가 배우자한테 전화와선 대뜸 남는 방있으면 재워줄수 있나고 물어봄 - 사유는 친구집에서 자기로 했는데 친구집에 부모님이 있는줄 몰라서 거기가서 자면 실례일것 같아서 우리집에 와도 되냐는것 - 배우자의 형제(남매)는 31살 - 난 하루전날, 며칠전도 아니고 당일 밤에 전화해서 지금 가도 되냐는거에 황당+같이 사는 내생각은 아예 안하고 배우자한테 그냥 물어보면 끝인가? 하는 생각 듦 + 그냥 밖에서 자면 되지 굳이 이시간에 내집에 와서? - 배우자에게 이것도 그렇고, 일주일에 두세번씩 밤에 나랑 쉬는거 뻔히 알면서 불쑥불쑥 전화하는것도 난 솔직히 좋진않다함 이것때문에 싸웠는데, 다른분들 생각은 어때? 1. 형제남매가 당일밤에 와서 좀 잔다고 할수도 있지 니가 예민하다 2. 아니다. 당일밤에 연락해서 그러는건 좀 아닌거같다. 3. 다른의견
뽕삥뿡
02.22
조회수
840
좋아요
2
댓글
9
제약회사 영업 외모 별로면 힘들까요?
안녕하세요 저는 아직 대학생입니다 최근 영업직에 관심이 생겼고 그 중에서도 제약회사 영업에 관심이 많습니다 근데 제약회사 영업사원 외모가 다들 엄청나다는 말이 많더라고요 저는 키도 작고 얼굴도 못생기고 비율도... 그냥 외적으론 하위권으로 보면 될 것 같습니다 이런 외모라면 아무리 다른 능력이 뛰어나도 제약회사 영업사원이 되는 것은 어려울까요 드디어 하고싶은 일을 찾았는데 외모때문에 포기해야되나싶어 너무 우울한 밤에 글 써봅니다... 솔직한 현실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오로라123
02.20
조회수
7,501
좋아요
17
댓글
46
대표전화 : 02-556-4202
06235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 134, 5층
(역삼동, 포스코타워 역삼) (대표자:최재호)
사업자등록번호 : 211-88-81111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16-서울강남-03104호
| 직업정보제공사업 신고번호: 서울강남 제2019-11호
| 유료직업소개사업 신고번호: 2020-3220237-14-5-00003
Copyright 2019. Drama & Compan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