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자
글쓰기
최신글
조직의 성과 향상을 위해 OKR 도입을 고민중입니다. 도움이 필요합니다.
안녕하세요 OKR 도입을 고민중인 10인 규모의 중소기업입니다. * OKR 이란 실리콘밸리의 성과관리 기법으로, 3개월마다 팀과 개인 단위로 목표 3개와 핵심 결과 3개를 정하고 성과를 평가하는 방식입니다. ** 단, 인사고과나 성과금 등 직원 보상과는 분리하도록 해, 목표에 미달하더라도 불이익을 받지 않아 직원들이 도전적인 목표를 설정할 수 있게끔 합니다. 해결하고 싶은 문제는, 현재 조직은 칼퇴근 + 직원들간에 수평구조 + KPI 없이 각자의 업무를 묵묵히 수행 하는 스타일입니다. 그러다보니 CEO 입장에서는 능률이 계속 떨어진다 느껴집니다. 그래서 실무자들에게 다이렉트로 업무 지시를 수시로 하게 되었고, 실무자들은 자꾸 돌발적인 업무가 추가되니 내심 스트레스를 받는것 같습니다. (그렇다고 업무 강도가 센건 아닙니다. 왜냐하면 6시만 되면 5분안에 모두 칼퇴하고 있습니다) 또 직원들은 주인의식이 없고, 매출이 계속 떨어지는데도 '어차피 내 회사 아닌데? 내 알바 아니지~아, 시키는거 빨리 하고 칼퇴 해야겠다' 이런 느낌입니다. 그래서 개개인에게 주인의식을 불어놓고, 지금은 시키는것 위주로만 하는 수동적 문화인데, 회사의 미래를 위해 알아서 기획하고 "이거 제가 해보겠습니다! 저 믿고 맡겨주십시오!" 하는 능동적 문화를 만들고 싶습니다. 그러다 OKR 을 알게되었고 도입을 고민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벌써부터 우려되는건, 저희는 여지껏 각자의 맡은바 업무를 KPI 도 없이 진행해왔습니다. 그러다보니 "이거는 금요일까지 꼭 끝내야해!" 라던가, "이번달 매출은 OO원을 꼭 해야해!" 라던가 이런 조바심을 직원들은 전혀~ 느끼지 못했던 조직입니다. 갑자기 내가 달성해야하는 목표를 적고, 3개월마다 공개적인 자리에서 발표하라고 하고, 미달성 시 나무라면 엄청 반감이 생길것 같은데 어떻게 해야할까요? 사원들이 미달하였더라고 나무라지 말고, "아~ 그럴수 있지! 으쌰으쌰 다음분기때는 잘 해봅시다! 각자의 성장을 위해~" 이래야 할까요? 만약 다음 분기가 됬을때 또 "너무 바뻐서.. 이번에도 미달했습니다 하핫.." 이러면 어떡하죠? "당신 뭐하는거야?! 야근을 불사면서 지켜야 하는거 아냐?!" 라고 윽박질러야 할까요? 그럼 분명 실무자의 속마음은 '아 업무 강도가 왜이렇게 세졌지? 스트레스 받네...' 결국 주인의식을 심어주고 거기에서 비롯된 능률 향상을 의도한건데, 그냥 직원들 스트레스 주는 시스템이 생겼다고 직원들이 생각할까봐 좀 고민이 됩니다..
GWBC 마케팅
 | 2021.06.29
조회수
1092
좋아요
6
댓글
14
경제/경영지식에 실제 도움되는 도서 추천
안녕하십니까? 창업을 생각하고 계신 분, 회사의 경영에 변혁이 필요하신 분,변화하는 경제 트렌드에 관심있으신 분들께 구독경제101 을 적극 추천드립니다. 다양한 아이디어들을 얻으실 수 있을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복내
 | 2021.06.28
조회수
49
좋아요
0
댓글
0
창업에 도움되는 도서 추천
안녕하십니까? 창업을 생각하고 계신 분, 회사의 경영에 변혁이 필요하신 분,변화하는 경제 트렌드에 관심있으신 분들께 구독경제101 을 적극 추천드립니다. 다양한 아이디어들을 얻으실 수 있을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복내
 | 2021.06.28
조회수
147
좋아요
0
댓글
1
어떤 시장 출시전략이 더 설득력이 있을까요?
새로운 서비스의 시장출시에 앞서 VC나 기타 투자자들에게 설명할때, 1. 기존 유사한 서비스를 예로 들어 이와 비슷한데 차별성이 있다. 2. 이 산업에서는 완전 새로운 서비스인데, 설문을 통해 사용자들의 needs를 적극 반영했다. 둘중 어느 스토리가 더 설득력 있을까요?
뒹굴뒹굴
 | 2021.06.26
조회수
269
좋아요
1
댓글
1
애그테크·푸드테크 어떻게 투자 회수하는지 궁금합니다
요즘 애그테크, 푸드테크등 스타트업들이 식량난 해결사를 자처한 기업들의 투자가 활발한 것 같습니다 스마트팜을 통한 생산성 증대, 대체식품, 버려지는 식품 업사이클링 등 3대 분야에서 활약하며 대안을 제시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하지만 스마트팜이나 대체식품등 혁신속도나 느려서 당장 매출발생이 쉽지 않아 보이는데 투자회수는 어떤 방법으로 생각하고 투자할까요?
여의도7
 | 2021.06.26
조회수
385
좋아요
2
댓글
3
늦은 시간에 초대는 매너상 자제합시다
현시간 10여분 전부터 갑자기 알람이 계속뜨는데 늦은 시간이니 만큼 매너 타임 부탁드립니다
금군
 | 2021.06.25
조회수
504
좋아요
1
댓글
1
3명 공동창업시 지분 비율
안녕하세요. 주변 실력있는 지인들과 스타트업 창업을 준비하고 있는 스타트업직장인입니다. 3명 공동창업시 지분비율 여쭤봅니다. 구성인력 - 데이터사이언티스트, 파이낸싱, 전략 (CEO) - 백엔드 개발자 (CTO) - 기획자, 운영 (COO) 이렇게 구성될 예정인데 보통 스타트업 창업시 지분비율이 어떻게 될까요? n빵하면 투자자들이 싫어한다는 소문도 있고.. 혹시 국룰같은게 있다면 알고싶습니다!
회기동현자
 | 2021.06.25
조회수
1136
좋아요
1
댓글
7
대기업에서 스타트업 가려고 하는데... 다신 못올까?
일단 업계 1위. 아직까진 정년도 보장될 것 같아 보이는 그런 회사... 그런데 너무 업이 무거운 회사ㅠㅠ 난 마케터인데 영업이 더 중요한 회사.... 업무스타일이나 문화에 적응 할 수 있을까 걱정이지만 쿠*이나 카*오 같은 그런 곳에서 일해보는게 꿈인데 스타트업에서의 경력이 지원요건에 있더라구 그래서 조금은 가벼운 스타트업 3년 정도 경력 쌓으면 쿠+이나 카+오 같은 곳도 갈 수 있을까? 지인이 스타트업으로 이동하면 대기업으로 못돌아올거라고 신중하게 생각하라는데 정녕 그러려나?
봉봉이이
 | 2021.06.24
조회수
1057
좋아요
2
댓글
6
신세계가 단독으로 이베이 샀네요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1&oid=015&aid=0004567496 가격은 적절?해 보이네요. 1P인 신세계와 3P인 이베이도 이론상 잘 맞을 것 같고.. 이번 딜 어떻게 평가하시나요
보르도와인
 | 2021.06.24
조회수
349
좋아요
1
댓글
0
메가존과 세일즈포스가 낼 수 있는 시너지가 뭘까요?
기자들은 다들 그걸로 제목을 잡는데... 메가존 통해 AWS 쓸 때 세일즈포스 솔루션을 임베드? 세일즈포스가 모든 회사에 필요한 것도 딱히 아닐 것 같은데.. 혹은 그냥 FI의 일환일까요?
계정로그인
 | 2021.06.24
조회수
677
좋아요
1
댓글
2
마케팅 신입인데.. 전문성이 걱정돼요
스타트업 마케팅 신입으로 일하고 있어요 디자인도 개발 능력도 있지가 않아서.. 굉장히 무난무난한 스타일이라.. 앞으로의 커리어와 저만의 성과가 걱정이 됩니다 조금 막막하기도 하고.. 어떤 일을 잘하는지도 모르겠고... 무얼하면 더 좋을까요?!
뚜꿀
 | 2021.06.23
조회수
456
좋아요
0
댓글
3
보이저엑스는 A로 300억이네요 ㅎㅎㅎ
소뱅, 알토스, 옐로독 투자사도 딱 줄세워놓고 고른 느낌이고 100억씩 엔빵...의 구조도 매우 깔끔하네요 AI, 검증된 CEO, MAU도 100만 넘었다고 하니 받쳐주는 수치.. 투자 안하는게 이상하긴 하겠지만... A에 지분을 많이 희석하진 않았을 테니 300억 투자 유치면 기업 가치는 1000억은 거뜬히 넘겠네요. 대단합니다 ㅎㅎ
연금술사
 | 2021.06.23
조회수
1268
좋아요
8
댓글
1
AI기반으로 실시간 동시통역 회의가 컨퍼런스가 가능한 것이 상용화가 언제쯤 가능할까요?
음성인식기술의 성능도 속도가 말도 안되게빨라지고 있고.. 통역기술도 마찬가지인데 요즘 온라인컨퍼런스를 많이진행하다보면 과거보다 갭이 많이줄었다고하지만 언어장벽만큼은 아직 좀 어려운 상황인데요. 동시통역을 ai기반으로 제공하는 서비스가 상용화되는 때가 그래도 몇년안에는 올것같은데 어느정도 걸릴꺄요?.. 혹시 이미 제공하고있는 업체가있을까요?
새사람새길
 | 2021.06.23
조회수
640
좋아요
1
댓글
4
스톡옵션 풀 어떻게 하는건가요?
시드 투자 계약서 검토 중인데요. 기존 임직원들에게 스톡옵션 부여한게 있어서요. 투자 받기전, 후 기준으로 스톡옵션 풀을 만들어야 한다고 하는데, 어떻게 하는게 좋을까요? 투자자와는 아직 스톡옵션 부여된 것에 커뮤니케이션 된게 없습니다. 1. 지금 설정을 해야 하는건지? 2. 지금 스톡옵션 풀 설정을 하지 않을 경우 기 지급된 스톡옵션을 행사하게 되면 전체 보통주 주주의 지분이 희석되는건지요?
네임브라더
 | 2021.06.22
조회수
632
좋아요
0
댓글
1
M&A 브로커 중개수수료
안녕하세요. 궁금한게 생겨 문의드립니다. 한국에서 중소기업 Deal 브로커 분들이 통상적으로 수취하시는 수수료 수준이 어느 정도일까요?? 딜 규모에 따라 상이할 것 같은데.. 500억원 이내 / 500-1000억원 / 1000억원 이상 딜에서 각각 수수료 수준이 어느정도인지 아시는 분이 계실까요?
사모사모
 | 2021.06.21
조회수
629
좋아요
0
댓글
4
대표전화 : 02-556-4202
06158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79길 6, 6층
(삼성동, 제이에스타워) (대표자:최재호)
사업자등록번호 : 211-88-81111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16-서울강남-03104호
| 직업정보제공사업 신고번호: 서울강남 제2019-11호
| 유료직업소개사업 신고번호: 2020-3220237-14-5-00003
Copyright 2019. Drama & Compan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