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자
글쓰기
회원님, 일 관련 고민이나 업계 이슈에 대한 생각을 들려주세요!
최신글
온라인채용시스템 어떤 것 쓰세요?
지원자 서류 접수받고 채용프로세스 진행하고 지원서류 보관, 데이터 통계 등으로 활용가능한 "온라인 채용시스템" 어떤 제품을 쓰시나요? 저희는 50인 이하 IT스타트업이고 미국에서 만든 채용시스템을 활용하고 있는데 아무래도 소소한 오류나 문의사항 해결하려면 시차 때문에 즉각적인 피드백 받기가 어렵고 국내 제품이 아니다보니 불편한 점이 있는데 대체품도 딱히 없어 그럭저럭 쓰고 있습니다..ㅜ 국내에는 온라인채용시스템이 거의 전무하던데 어떤거 쓰시는지 궁금합니다. 있어도 대기업에서 만든 ehr프로그램은 구축비용도 수백-천단위인 것 같아서..저희 규모와는 맞지 않더라구요.. 혹시 추천도 해주시면 업무에 감사히 참고하겠습니다.
luvluv
 | 2021.10.08
조회수
544
좋아요
3
댓글
4
등기부등본(등기사항전부증명서)와 법인인감증명서 사용법..
안녕하세요, 어쩌다 늦게 취업해서 평범하게 사무직에 종사중인 1인입니다. 유학때문에 오랜 기간 경력단절이 있었던지라 모든게 새로운데... 등기부등본(등기사항전부증명서)와 법인인감증명서를 어떻게 제출해야하는지 궁금해서 글을 남겨봅니다. 보통 법인인감증명서는 원본을 제출해야한다고 알고 있는데 맞나요? 그럼 매번 필요할 때마다 원본을 발급받으러 등기소에 다녀올 수밖에 없는건가요? (사본 사용하는게 엄격하게 금지되는지 궁금합니다.) 그리고 등기부등본(등기사항전부증명서)는 한번 발급받아 제출이 필요한 경우 해당 서류를 받는곳에서 3개월~6개월 이내 발급된 서류를 제출하라고 지정해주는데 그럼 미리 받아둔 원본서류를 여러번 복사하여 사용할 수 있는지도 궁금합니다. 입사한지 한달정도 되었는데 사무실 안에 대표님과 저밖에 없어서 물어볼데가 이런 곳 밖에 없네요.. (그래도 회사는 편하고 좋습니다 :) ) 미리 감사드립니다...!
먀먀먀먀
 | 2021.10.08
조회수
1973
좋아요
8
댓글
15
바이오 회사 헤드헌팅 문의
현재 바이오 회사 재직중입니다. 연구개발 박사,석사급 및 경영기획 및 전략 등 시니어급 채용을 하려고 하는데요. 바이오 업종에서 많이 이용하는 업체가 있는지 문의 드려요.
고양이를부탁해
 | 2021.10.07
조회수
683
좋아요
2
댓글
6
급여명세서 의무사항 적용 준비하시나요?
안녕하세요, 근로기준법 개정으로 오는 11월 19일부터는 노동자에게 임금을 지급할 때 임금명세서를 교부해야 하고, 시행령에 따라 명세서에는 근로일수와 임금총액, 연장·야간·휴일 근로시간, 기본급, 각종 수당, 상여금, 성과금 등 임금의 항목별 금액과 계산 방법 등을 명시해야 하지요. 다들 실무적으로 준비 잘 되시는지요? 더존은 준비되가고 있다는데 저희가 사용하는 ERP업체는 ... 영 해매고 있어서 같이 고민해가는 입장이네요. 근로시간을 명세서 넣는게 쉽지 않네요. 다들 준비 잘하시길 바랍니다. 임금명세서를 교부하지 않은 경우 사용주는 최대 100만원의 과태료를 물게 될 수 있고, 기재사항 일부를 적지 않거나 사실과 다르게 기재하더라도 최대 5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됩니다. 다만 근로기준법상 근로시간 규정이 적용되지 않는 5인 미만 사업장은 연장·야간·휴일 근로시간을 기재하지 않아도 됩니다.
팀장님
쌍 따봉
 | 2021.10.06
조회수
1708
좋아요
17
댓글
5
권고사직 권유...
경영악화로 인한 권고사직을 대표님께서 얘기하라고 하는데... 어떻게 말해야할까여 ㅠㅠ 하...
헤일리
 | 2021.10.06
조회수
2893
좋아요
12
댓글
17
육아휴직기간
이직면접시에 육아휴직 기간도 기재를 해서 곧이곧대로 말하는게 맞는걸까요 아니면 재직기간에 포함 시켜놓는게 맞는걸까요
이직하고파요
 | 2021.10.06
조회수
252
좋아요
1
댓글
2
공공기관 종사자분들 계신가요~?
안녕하세요. 본격적인 국감시즌 시작이네요. 모두 퐈이팅 입니다~!! 야근 많네요... ㅠㅠ
싱싱파파
 | 2021.10.01
조회수
286
좋아요
1
댓글
2
회사규모 어느 정도까지가 대표면접 필요하다고 보세요?
회사 규모가 빠르게 성장하고 있습니다. 지금 100명정도 규모인데 채용 프로세스 마지막 단계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서류 - 과제 - 실무진면접 - 대표면접 채용이 정말 중요한건 사실이지만 대표님이 한가하신 것도 아니고.. 면접 빈도가 늘어나고 있어서 언젠가부턴 대표면접은 생략해야 하지 않나 싶은데요. 보통 어느정도 규모에 도달했을때부터 채용 프로세스를 변경하나요? 생각하고 있는 to-be는 서류 - 과제 - 실무진면접 - 임원급면접 입니다.
흐어느어어
 | 2021.09.30
조회수
970
좋아요
2
댓글
4
현금영수증 용도변경 너무 귀찮아졌네요
어제 현금영수증 용도변경을 위해 세무서에 연락했었고 오늘 답변 받았는데 너무 귀찮아졌네요 회사물품을 착불택배로 받을때 택배비를 입금하면 택배에 적힌 전화번호로 현금영수증이 발급되어서 [ 소득공제 -> 지출증빙 ] 으로 용도변경을 해야하는데 원래 같았으면 홈텍스에 문의를 남기면 처리를 해줬었는데 올해 8월 1일 이후로 홈택스에서는 처리가 안된다고하였고 세무서에 물어보니 해당 공급자가 서류를 들고 용도변경을 요청해야지만 변경해준다고 하네요 어째 편하게 변경이 가능하던건이 이렇게 귀찮아졌는지... 다른 분들도 이런 부분때문에 고충을 겪으시는 분들이 계실까요??
샤랄랄라
 | 2021.09.29
조회수
928
좋아요
3
댓글
0
관리/지원부서의 평가체계
안녕하세요, 5년차 인사팀 직원입니다. 기존 공적조서 및 연말 사업보고 및 계획 등을 통해서 승진, 연봉 등을 조정했었는데 이번부터 개별적인 평가지표를 구축해야되는 상황입니다 제가 생각하기에 관리/지원부서는 영업직에 비해 정량적인 평가기준을 만들기가 어렵고, 정성적인 지표로 판단하기에는 P/F 또는 진행여부 정도만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관리/지원부서의 정성적인 평가지표를 어떻게 관리하고 계신지 선배님들의 조언을 좀 여쭙고 싶습니다
오늘도버닝
 | 2021.09.28
조회수
1021
좋아요
8
댓글
8
회사 네임밸류를 올리는 법이 무엇이 있을까요?
요즘 고민이 많네요. 회사 자체는 괜찮은 거 같은데 네임밸류가 너무 낮네요. 그래서 지원자들이 클릭할 매력이 없는 거 같아요. 이걸 천천히라도 개선할 수 있는 방안이 있을까요?? 조언 부탁드립니다.
생각지우기
 | 2021.09.28
조회수
800
좋아요
2
댓글
5
백신 2차 접종일자 일괄 1~2주정도 당겨진대요
10월~11월 2차 백신접종자는 접종 일자가 1~2주 앞당겨진다고 하네요. https://m.hani.co.kr/arti/society/health/1012848.html?_fr=nv 일괄 조정해서 오늘 개별 연락 다 준다고 합니다. 그런데 임의로 조정된 날짜에 접종이 어려우면 알아서 지난번 그 예약사이트에서 바꾸어야 한다고 합니다. 사족이지만 나름 스케쥴 고려해 신중하게 예약한 날짜인데 .. 전 다시 변경해야 할듯요.. 모두 참고하시길~
새로운세상
 | 2021.09.28
조회수
236
좋아요
1
댓글
0
IT/스타트업 홍보 방법, 어떤 것이 효과적일까요?
개발자 채용하라. 매일같이 듣고 있습니다. 채용 공고 수정, JD 수정, 원티드 홍보 등등 이것저것 해보았지만 딱히 수는 없는 거 같아요. 보이기에 평균적으로 회사 자체 큰 문제는 없습니다. (평균 연봉, 영업이익, 퇴사율, 근속기간, 복지 등) 다만 이 평균적인 걸 보려면 지원자들이 채용공고를 클릭 해야 하는데 그 매력을 발산하는 방법이 무엇일까요.. 대외 홍보를 하기엔 플랫폼 회사가 아니다보니 좀 애매한 부분이 있는 거 같고 일시적으로 사람인이나 잡코리아 상단 공고를 때려서 잠시나마 유입이라도 시켜야 하나 싶기도 하네요. IT/스타트업 홍보 방법, 어떤 것이 효과적일까요?
생각지우기
 | 2021.09.27
조회수
189
좋아요
0
댓글
1
3분기 채용 실적 최악이네요 ㅠ
하반기는 인재 채용 중요성이 어느때보다 높았는데 코로나 +내부 이슈로 퇴사자 속출하고 신규입사자가 거의 없었습니다. 3분기 채용 성과 엉망이라 뛰쳐나가고 싶네요. 4분기에 만회할 수 있으려나요. 좀 무책임하지만... 사장님! 채용 못한건 회사 탓이지.. 우리 탓은 아닙니다! 라고 말하고 싶네요! ㅎㅎ.. 참 어렵네요!!!
록시땅땅땅
 | 2021.09.27
조회수
1010
좋아요
7
댓글
8
외국어 교육지원 당위..?
외국어 교육 지원을 해주고 있습니다. 직무교육과 마찬가지로 흔한 복지혜택이죠. 그런데 저희 내수 집중이기도 하고 외부 협력사나 클라이언트들도 거의 한국인입니다. 관성적으로 인사, 복리후생을 운영하면 안되지만 굉장히 보편적인 제도라 생각했는데, 윗선에서 이 지원책의 당위를 물어보셔서 곤란하네요. 이 제도 운영의 평가 자료를 가져오라는데. 어학 점수를 취합받으면 되려나요? 그리고, 이렇게 허울뿐인 제도.. 없애는게 맞을까요? (직원들이 활용도가 나쁘지 않은 제도라 반발은 좀 있을 것 같습니다)
라라랜드
 | 2021.09.27
조회수
648
좋아요
2
댓글
5
대표전화 : 02-556-4202
06158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79길 6, 6층
(삼성동, 제이에스타워) (대표자:최재호)
사업자등록번호 : 211-88-81111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16-서울강남-03104호
| 직업정보제공사업 신고번호: 서울강남 제2019-11호
| 유료직업소개사업 신고번호: 2020-3220237-14-5-00003
Copyright 2019. Drama & Compan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