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에서 본인이 하고 싶은 업무한다는 것이 과연 좋은 것일까요?

09.21 00:00 | 조회수 436
프로이직러123
스타트업 면접을 보면 늘상 들었던 말이 "우리 회사는 개인이 하고 싶은 것을 지원해줍니다"라는 말 입니다. 초년생일 때는 이게 좋은 말이라 생각이 들었는데 경력이 어느 정도 쌓이니... 이 말이 얼마나 무서운 말인지 알 것 같더라구요. 특히 스타트업의 경우 업무가 정해져 있지 않고 자율성이 보장되다보니 어느 순간 돌아보면 회사와 제품의 방향성과 다른 진짜 본인이 하고 싶은 일을 하는 사람들이 있더군요... 심지어 잘하고 있다 생각을 하니 정말 답답합니다. 예를 들어 SW API/SDK 회사인데 HW를 만들고 있다던가 하네요... 임원진은 매출 날 것 같다하면 무조건 하자하고... 물론 진짜 극소수의 스타트업만 해당되는 이야기일 것 같습니다. 이럴 때 어떻게 해야할까요? 나서서 정리해야 하나 싶기도 하고.. 적당히 때를 노려 이직해야 하나 싶기도 하고.. 그래서 궁금해졌습니다. 회사에서 본인 하고 싶은 업무를 지원한다는 말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checkbox-off
닉네임으로 등록
등록
베스트 댓글
자판기커피
09.22
BEST모든 자율은 성과에 기반해야 하죠. 하고 싶은 일을 하는 건 오케이. 그럼 그 일이 우리 회사에 어떤 기여가 되고 있는가? 매출? 신규고객유치? 브랜드 이미지 재고? 등등이요.
3
전체 댓글 3
등록순최신순
자판기커피
09.22
모든 자율은 성과에 기반해야 하죠. 하고 싶은 일을 하는 건 오케이. 그럼 그 일이 우리 회사에 어떤 기여가 되고 있는가? 매출? 신규고객유치? 브랜드 이미지 재고? 등등이요.
댓글 달기
댓글 달기
3
천라의
09.22
스타트업이잖아요. 개인적으로는 대표 생각이 맞다고 봅니다. 돈 되어보이는 거 다 때려해보고 그중에 성과나는거에 투자하고, 그런 의미에서 하고 싶은 거 하는 것도 의미 있어보이구요. 다만 남들 피해는 주면 안되겠죠
댓글 달기
댓글 달기
1
진짜최종jpg
09.23
신기하네요 저희회사는 하고싶은 것을 지원해준다고 해놓고는 마이크로매니징하면서 간섭하거든요..
댓글 달기
댓글 달기
1
대표전화 : 02-556-4202
06235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 134, 5층
(역삼동, 포스코타워 역삼) (대표자:최재호)
사업자등록번호 : 211-88-81111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16-서울강남-03104호
| 직업정보제공사업 신고번호: 서울강남 제2019-11호
| 유료직업소개사업 신고번호: 2020-3220237-14-5-00003
Copyright 2019. Drama & Compan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