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서위조 직원에 대한 처리방안

04.16 02:15 | 조회수 1,188
마음연결
안녕하세요. 10인 이하 기업입니다. 한 직원이 코로나로 격리가 되었습니다. 해당 인원은 본인의 요청으로 한 주 동안 재택으로 근무를 진행했습니다. 그런데 회사 방침 상 코로나 확진의 경우 확진 증빙서류를 제출해야 하는데, 보건소에서 온 문자를 전달해주었는데 이상한 점(주소란에 주민번호)이 있었습니다. 며칠 뒤에 보건소에 확인해보니 해당 인원은 확진으로 등록되어 있지 않았습니다. 다음 주에 해당 직원과 얘기를 나눌 예정인데, 코로나 확진이 아니었고, 증빙 서류를 위조한 것이 맞다면 어떻게 처리해야 하는지 조언을 구합니다. 해당 직원은 회사의 관리책임을 맡는 주요 포지션에 위치한 직원입니다.
7
checkbox-off
닉네임으로 등록
등록
댓글 10
움직이는모든것
쌍 따봉
04.16
BEST1. 주민센터에서 공식 문건 발급 받아서 제출 요청. 2. 위조 발각 시 딜 (1)공문서 위조 고발 (2)대표의 평소 요구 반영. 2-1 당연히 일주일 감봉 및 징계(월급 감봉) 공문서 위조는 무조건 구속이라고 생각해도 될 정도로 엄중히 처벌 합니다. 단순 문자 위조의 경우도 공공기관에서 발급 한 것을 변경하여 제출 했다면 구속 사유 입니다. 벌금도 2~3천만원 우습게 때립니다. 사문서 위조도 그렇고 문서 위조에 대한 법적 처벌은 폭행보다 강력합니다. 합의도 없죠. 고발 하면 바로 탈탈~ 3명을 6개월 에서 3년 까지 고발되어 구속되는 것을 목격 했네요. 최근 조국 딸 도 그렇고요.(수정됨)
6
iijjijii
04.16
BEST아웃!
4
let
04.16
BEST무슨 이유였던간에 어떠한 문서든 위조는 징계받아야 합니다. 어리석은 행동임을 깨우쳐줄 필요 없습니다. 일이 커지기 전에 확인된게 너무 다행이네요
3
등록순최신순
움직이는모든것
쌍 따봉
04.16
1. 주민센터에서 공식 문건 발급 받아서 제출 요청. 2. 위조 발각 시 딜 (1)공문서 위조 고발 (2)대표의 평소 요구 반영. 2-1 당연히 일주일 감봉 및 징계(월급 감봉) 공문서 위조는 무조건 구속이라고 생각해도 될 정도로 엄중히 처벌 합니다. 단순 문자 위조의 경우도 공공기관에서 발급 한 것을 변경하여 제출 했다면 구속 사유 입니다. 벌금도 2~3천만원 우습게 때립니다. 사문서 위조도 그렇고 문서 위조에 대한 법적 처벌은 폭행보다 강력합니다. 합의도 없죠. 고발 하면 바로 탈탈~ 3명을 6개월 에서 3년 까지 고발되어 구속되는 것을 목격 했네요. 최근 조국 딸 도 그렇고요.(수정됨)
댓글 달기
댓글 달기
6
iijjijii
04.16
아웃!
댓글 달기
댓글 달기
4
employer
04.16
운영하기 쉽지않네요 이런문제까지 신경써야하고..
댓글 달기
댓글 달기
2
let
04.16
무슨 이유였던간에 어떠한 문서든 위조는 징계받아야 합니다. 어리석은 행동임을 깨우쳐줄 필요 없습니다. 일이 커지기 전에 확인된게 너무 다행이네요
댓글 달기
댓글 달기
3
아나보스
04.16
내보내시길.....
댓글 달기
댓글 달기
2
살구맛
04.16
법적으로는 처벌이 맞겠습니다만... 필요한사람이면 증거자료만 모아두시고 아니면 경찰.. 구글에 문서위조 검색해본 공문서 위조·변조죄의 공소시효 기간은 10년이며, 사문서 위조·변조죄의 공소시효 기간은 7년입니다. 라고 하네요 방관(범죄를 보고도 신고하지않고 모른척함)은 범죄가 아니라고 하네요 ㅎㅎ; 방조(범죄자금지원등 간접적으로 범죄도움)는 아니니까요(수정됨)
댓글 달기
댓글 달기
1
(탈퇴한 회원)
04.16
문서위조는 생각보다 흔한일입니다.
댓글 달기
댓글 달기
2
마지막기회
동 따봉
04.16
회사의 관리책임을 맡는 주요 포지션에 위치한 직원입니다. <= 무엇보다 이 부분을 생각해보면 좀 문제가 있다고 보입니다. 가벼운 징계 정도는 필요하지 않나 생각되네요.
댓글 달기
댓글 달기
2
(탈퇴한 회원)
04.17
관리직에 맞지 않는 성품입니다. 회사의 명예 실추입니다. 전형적인 회사생각하는 척하면서 자신의 뜻대로 ' 월권 ' 하려는 권력주의자네요.
댓글 달기
댓글 달기
2
윤민
04.17
한번이 어렵지, 두번 어려운거 아닙니다. 그런 거짓말을 한다는건 그동안의 일도 의심해야할 굉장히 중요한 일입니다. 예전에 직원의 작은 실수를 발견하고 조사했다가, 횡령까지 발견한적 있습니다. 고민할 이유도 가치도 없습니다.
댓글 달기
댓글 달기
2
대표전화 : 02-556-4202
06235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 134, 5층
(역삼동, 포스코타워 역삼) (대표자:최재호)
사업자등록번호 : 211-88-81111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16-서울강남-03104호
| 직업정보제공사업 신고번호: 서울강남 제2019-11호
| 유료직업소개사업 신고번호: 2020-3220237-14-5-00003
Copyright 2019. Drama & Compan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