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직을 고려해보는게 맞을까요?

제조업종사자
08.12 08:18 | 조회수 568 | 댓글수 8
화성 팔탄 제조업체에 입사한지 두달 되었습니다. 이전에 서비스직 포함하여 여러일을 경험하고 이사를 하며 이직을 하게되었습니다. 이전 경력 4년이지만 제조쪽은 처음이라 중고신입으로 들어왔습니다. 연봉 3500에 9~18시근무, 사무직인데 올해 말부터는 영업도 할것같습니다. 뭐.. 일은 그렇다 치지만 문제는 저만 30대 입니다.. 제 위로 40대 중반 그 위론 전부 50이상입니다....... 죽겠습니다.... 저만 보면 화내고 협조 안해주고 매일 불러다가 뭐라하고.. 업무적으로 그러냐? 아니요.. 그냥 뭐라 합니다.. 30분 일찍 출근하고 1시간 늦게 퇴근하는데 더 빨리 다니라고 하고.. 요즘 젊은애들은 생각이 잘못됐다며 야근을 해서라도 빨리 일배울생각을 해야지 더 열심히해야지 라고 매일같이 말합니다... 저도 한 가정의 가장으로 책임감 가지고 모든 시키는일 다하고 제가 스스로 생각하며 일을 해 나가는데 왜 맨날 저만보면 그러는지... 정신적으로 너무 힘듭니다.. 정말 금요일만 되면 주말까지만 생각해보고 월요일에 그만두자고 말을 하자 라는 마음을 가지고 있지만, 처자식을 보면 또 참아야지 참아야지 하는데.. 이렇게 일하는게 맞을까요.. 이직을 준비하는게 맞을까요?
0
checkbox-on
닉네임으로 등록
등록
댓글
대표전화 : 02-556-4202
06158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79길 6, 6층
(삼성동, 제이에스타워) (대표자:최재호)
사업자등록번호 : 211-88-81111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16-서울강남-03104호
| 직업정보제공사업 신고번호: 서울강남 제2019-11호
| 유료직업소개사업 신고번호: 2020-3220237-14-5-00003
Copyright 2019. Drama & Compan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