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직, 연봉...조언 부탁드립니다🥲

2022.05.22 | 조회수 361
으쌰읏쌰
안녕하세요, 맨날 눈팅만 하다가 처음 글을 쓰게되네요.. 우선 간략히 제 소개를 하자면 2번정도의 이직을 통해 2800부터 시작해서 마지막 이직때 스카웃받아서 껑충 뛰어 5400이 되었습니다... 두번째 회사 스타트업에서 열심히 일을 하던차에, 운좋게 팀단위의 외주를 받게 되었습니다. 어느 한 캐시카우가 되는 플랫폼의 완전 리뉴얼 프로젝트였지요. 외주 비용도 큰 액수를 불러주시더니 리뉴얼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나서 그곳에서 지금의 연봉을 제안받아 오게 되었습니다. 제 입으로 말씀드리긴 뭣하나, 다른 분들과 저에게 4900을 제시하였다가 저의 팀내에서의 역할이나 경험 등을 좋게 봐주시고 5400에 팀장의 역할을 제의 주셨었습니다. 문제는 여기서부터 입니다,,, 저때만 해도 갑자기 높아진 연봉에 마냥 좋았지요.. 갑자기 운좋게 연봉이 뛴만큼 자기계발을 열심히해서 실력도 연봉에 맞는 실력이 되자고 다짐을 하였었습니다. 하지만, 실력과 경험 등이 많이 발전하였음에도 불구하고, 이직의 때가 다가오니 불안함이 큽니다..ㅠ ( 다닌지 1년이 되가는데 이직을 하는 이유는 단순히 회사가 발전이 없어보인다던가, 스트레스가 크다던가의 이유로 두겠습니다. ) 해서...이직을 할때 이직하는 회사에 희망연봉을 조금 낮추어 불러야하나..싶기도합니다. 사실 저는 돈보다 재밌고, 많은걸 배울 수 있는 곳이라면은 지금보다 1000 정도는 낮아져도 괜찮을 것 같거든요. 직전 연봉보다 낮게 부르는 구직자, 괜찮을까요?
1
닉네임으로 등록
등록
전체 댓글 6
등록순최신순
호롱불호롱
2022.05.22
음 이런 사람이 너무 많으시네요. 내 시간을 회사에 파는 만큼 내 가치는 시장에서 제시할거고 저평가 되었다면 연봉 상승, 고평가 되었다면 연봉삭감 통보 받을겁니다. 자신감을 갖길 바랍니다.(수정됨)
댓글 달기
댓글 달기
2
김코딩
2022.05.24
스스로의 가치를 낮출 필요는 없습니다!
댓글 달기
댓글 달기
1
김정희
인플루언서
금 따봉
서울특별시 미디어재단 티비에스 | 
2022.05.25
현재 계신곳이 만족시켜드릴수있다면 최고겠지만, 재밌고 많은것을 배울수 있는곳으로 자신감있게 지원해보시면 좋겠습니다. 최종까지 가셔서 말씀만이라도 위내용처럼 하시면 낮추진않더라도 좋게봐주실수도 있구요!
댓글 달기
댓글 달기 | 1개
2
으쌰읏쌰
작성자
2022.05.25
답변 감사합니다!
1
어쩌다보니개발자
2022.05.25
5400 적당한거 같습니다. 연봉 낮출필요 전혀 없어 보이고 오히려 더 높은값으로 제시해도 될것같네요.
댓글 달기
댓글 달기 | 1개
1
으쌰읏쌰
작성자
2022.05.25
요새 연봉이 많이 전체적으로 오르긴했나보군요..
0
대표전화 : 02-556-4202
06235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 134, 5층
(역삼동, 포스코타워 역삼) (대표자:최재호)
사업자등록번호 : 211-88-81111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16-서울강남-03104호
| 직업정보제공사업 신고번호: 서울강남 제2019-11호
| 유료직업소개사업 신고번호: 2020-3220237-14-5-00003
Copyright 2019. Drama & Compan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