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내정치에 휘말려서…

오춘기
05.03 08:00 | 조회수 4,826 | 좋아요 7 | 댓글수 17
그냥 정치질 안하고 라인 안타고 내 할일 한다는 생각으로 직장생활 했는데. 지금 제가 이쪽으로 결정하면 부사장이 타격 받고, 저쪽으로 결정하면 부사장이 크게 삽질한거 커버해주는 모양새가 되는데, 그럼 제 직속임원이 싫어할 것 같습니다. 삽질은 부사장이 했으니 FM대로 하면 부사장이 타격을 받건 말건 내 할일 하자. 내가 왜 딴사람 삽질한거 치워주느라 고생해.. 라고 하고 싶지만. 부사장이 타격을 받고 그쪽 라인이 이를 갈면 후폭풍을 감당할 수가 없고… 지금 능구렁이들이 말만 안하지 양쪽에서 은근 언중유골로 압박 넣으며 ‘결정은 오팀장이 하는거지’라고 하는데, 우리 팀만 사이에 끼어서 힘드네요. 그냥 시킨 일만 하면 되던 사원시절이 좋았던 것 같습니다.
7
checkbox-on
닉네임으로 등록
등록
댓글
대표전화 : 02-556-4202
06158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79길 6, 6층
(삼성동, 제이에스타워) (대표자:최재호)
사업자등록번호 : 211-88-81111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16-서울강남-03104호
| 직업정보제공사업 신고번호: 서울강남 제2019-11호
| 유료직업소개사업 신고번호: 2020-3220237-14-5-00003
Copyright 2019. Drama & Company All rights reserved.